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1.10.22 (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comtimes.kr/news/361
발행일: 2011/01/03  김찬수
숭실대학교 전산(컴퓨터)학과 40주년 동문회 가을산행
2010년 가을, 예봉산에서 내딛은 최초에서 최고로!

  지난 9월, 동문회 40주년 홈커밍데이를 뒤로하고 숭실대학교 전산(컴퓨터)학과 동문들은 넥타이를 풀어헤치고 10월 30일 예봉산에서 다시 발걸음을 함께 했다. 예봉산은 중앙선 팔당역에 위치한 산으로, 앞으로는 북한강이 펼쳐져 있고 뒤로는 울긋불긋한 단풍이 펼쳐져 있어 가을산행의 명소로 꼽힌다. 오전 10시, 모든 동문들은 팔당역 앞에서 만나 다함께 예봉산에 등반을 시작했다. 전산(컴퓨터)학과 동문들이 다 함께 맞춰 입은 새빨간 등산 조끼는 예봉산의 단풍인 줄 착각할 만큼 많은 동문들이 가을산행에 동참하였다.

 

 

  처음에는 다 같이 등반을 시작 하였지만, 점차 새빨간 등산 조끼들은 점점 사이가 벌어져 갔고, 정상에서야 모든 동문들이 다시 모일 수 있었다. 이번 등반에 이철희 교수님께서 함께 자리를 빛내 주셔서 모든 동문들은 학부시절로 돌아가

 

  ‘교수님! 교수님! 사진 같이 찍으세요! oo야! 이리와 같이 사진 찍자!’

 

  동문들은 마음만은 학부생으로 돌아가 추억에 잠겨 즐거운 포토타임을 가졌다. 송후봉 교수님께서는 사정상 함께 하시지 못하셔서 아쉬움이 남았지만, 다음 동문회부터 함께 자리를 빛내 주시기를 진심으로 모든 동문들이 소망하였다. 대부분의 동문들은 약 2시간30분에 걸쳐서 정상에 다다랐지만, 최재영 교수를 비롯하여 몇몇 동문들은 산 중턱에 자리를 잡고 간식을 준비하였다. 많은 동문들이 정상에서 포토타임을 가진 후, 중턱으로 내려와 준비 해 온 족발과 막걸리를 주고받으며 활기찬 동문회가 펼쳐졌다. 동문들끼리 서로 명함을 주고받고, 재학생 후배들과 동문들이 함께 소식을 주고받으며 숭실대학교 전산(컴퓨터)학과로써 하나로 묶이는 모습은 재학생 입장으로써 본 기자도 매우 자랑스럽고 뿌듯하였다.

 

 

 

  모든 동문들은 준비해 온 음식을 먹고 자리를 정리한 뒤, 다 같이 단체 사진을 촬영 하고 산 아래에 미리 예약해 놓은 식당으로 서둘러 발걸음을 옮겼다. 2차로 준비한 장소로 이동하면서 동문들은 재학생 후배들과 함께 담소를 나누며 선배로써 많은 조언들과 함께 옛 전산학과의 이야기도 듣고, 현재 재학생들의 이야기도 전하며 가을 산행답게 훈훈한 등반이었다.

 

 

 

 

 

  2차 장소로 옮긴 전산(컴퓨터)학과 동문들은 준비한 음식들과 함께 담소를 나눌 수 있는 시간이었다. 한 가지 더! 상품권 추첨권 시간이 가장 동문들에게 기다려지는 시간이었다. 동문회에서 준비한 식당 한 켠을 가득 메운 상품들.. 추첨을 하면서 많은 동문들이 자신의 추첨권을 가져나오며 모두 상품을 가져갈 수 있는 시간이었다. 모든 시간이 마쳐진 뒤, 모두 만남의 아쉬움을 뒤로한 채 가정으로 돌아가는 시간. 이번 가을 등산회를 같이 참여한 컴타임즈 기자 둘은 팔당역으로 가고 있었다. 팔당역에서 지하철을 기다리다가 지난 동문인터뷰의 주인공이셨던 창원대학교 컴퓨터학과 교수 이종근 동문(70학번)을 만났다. 서울역까지 가면서 많은 이야기를 나누었는데, 이종근 동문이 남긴 말이 생각이 난다.

 

  " 컴퓨터학부 동문들이 이렇게 많이 모여 있으니.. 참 든든하고 좋수다. "

 

 

  이는 이종근 동문 뿐만 아니라 재학생의 입장인 본지 기자도 하루를 보내며 느꼈던 마음이다. 경쟁이 난무하는 사회에서 능력으로 평가받는 세상에서 숭실대학교 전산학(컴퓨터)학과 동문이라는 이름하나만으로 동문들이 서로 이끌어 주고 밀어주는 든든함. 활발한 동문회 모임을 통해서 느낄 수 있는 따뜻한 느낌이다. 앞으로 번창해 가는 숭실대학교 전산(컴퓨터)학과 동문들이 더욱더 모여 큰 따뜻함을 품을 수 있도록 마지막 가을 산행의 기사를 내려 쓴다.

 

숭실대학교 전산(컴퓨터)학과 40주년 등산 단체사진

 

[ 40주년 가을 산행의 더 많은 사진은 컴타임즈 포토뉴스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취재: 김찬수 기자(kcsjhz@gmail.com)

편집: 컴타임즈 기자(kcsjhz@gmail.com)